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힘들 땐 힘들다고 얘기하고
                    안아 달라 솔직하게 내보이고
                    더디 가도 사람생각 하는 마음
                    가슴속에 꼭 담고

                    세상과 사람에 지친 벗들
                    작지만 소주한잔 건네주고
                    아무리 사는 게 바빠도
                    노래 한 자락 하는 거야

                    이런 내가 되어야한다
                    쉽지만은 않겠지만
                    어두운 세상 작은 빛으로
                    이 세상 살기 위하여
                    한번 두 번 아니 여러 번
                    좌절하게 되더라도
                    삐걱대는 세상 작은 나사로
                    이 세상 살기 위하여
━━━━━━━━━━━━━━━━━━━━━━━━


이런 민중가요가 있다.

요즘 부쩍이나 힘들고 지치다는 생각이 많이 든다.

그럴 때마다 학생때 생각도 많이 나고

그렇게 사람들과 어울리던 그 때가 그립기도 하다.


순아가 선물을 준다고 하면서 기대를 하게 하더니

뜬금없이 사진파일 몇장을 건넨다.

물방울이 맺힌 매화가 너무 이쁘기도 하고

봉우리에서 활짝 핀 꽃을 보니

문득 내 삶이 저 꽃과 같다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지금은 조금 힘들어도

사는 것이 아무리 바빠도

노래 한자락 하면서

내 인생을 꽃 피워 보는 것 말이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