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국 중요한 건
얼마나 서로에게 적절한 시기에 등장하는가 이다.

미친듯이 끌리고 죽도록 사랑해도 서로에게 적절한
시기가 아니고 기가 막힌 타이밍이 아니라면 어쩔 수 없다.

서로에게 기가 막힌 타이밍에 서로의 인생에 자연스레
등장해주는 것. 그래서 서로의 누군가가 되어 버리는 것.

그게 "운명"이자 "인연"이다.

+ Recent posts